| Home | E-Submission | Sitemap | Editorial Office |  
top_img
Korean Journal of Otorhinolaryngology-Head and Neck Surgery > Volume 36(5); 1993 > Article
Korean Journal of Otorhinolaryngology-Head and Neck Surgery 1993;36(5): 916-925.
CT analysis of the paranasal sinuses in symptomatic and asymptomatic groups.
Yang Gi Min, Moo Jin Choo, Chae Seo Rhee, Hong Ryul Jin, Jin Sung Shin, Yang Seon Cho
만성 부비동염의 증상을 가진 군과 정상군에서의 부비동 전산화단층촬영 소견
민양기 · 추무진 · 이재서 · 진홍률 · 신진성 · 조양선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이비인후과학교실
국문초록
<p class=""MsoPlainText"" style=""word-spacing: 1; line-height: 150%; margin-top: 0; margin-bottom: 0"" align=""justify""> <span lang=""EN-US""> <font size=""2"" face=""HY중고딕"">최근 부비동염의 진단과 수술적 처치를 위한 내시경의 발달과 함께 부비동의 전산화단층촬영이 보편화되고 있다. 전산화단층촬영은 단순방사선학적 검사보다 해상력이 뛰어나, 부비동의 경미한 골성 이상이나 점막의 변화를 보다 명확히 알 수 있다. 본 연구는 부비동염의 증상이 있는 환자와 부비동염의 증상이 없는 정상군 간에 부비동의 전산화단층촬영 소견에서 골성 이상이나 점막 변화의 차이를 조사하여 그 의의를 연구하고자 시행되었다. 부비동염의 증상이 있는 환자 100명과 부비동염의 증상이 없는 50명을 대상으로 그들의 전산화단층촬영 소견을 비교, 분석하였다. 골성 이상은 부비동염의 증상이 있는 군에서는 66명(66%), 정상군에서는 26명(52%)에서 발견되었는데, 비중격만곡증을 제외하고는 두 군 간에 유의할 만한 차이가 없었다. 점막의 이상은 두 군 간에 유의할 만한 차이를 보여, 부비동염의 증상이 있는 군에서는 95명(95%), 정상군에서는 19명(38%)에서 발견되었다. 두 군 모두 전사골동과 상악동에서 점막의 이상이 가장 많이 발견되었다. 사골동에 점막이상이 있을 때 동측의 상악동, 전두동 또는 접형동의 점막이상이 동반되는 경우가 많아 통계학적으로 유의한 연관성을 보였다. 저자들은 또한 구상돌기의 부착부위와 후열와의 모양도 조사하였는데, 구상돌기는 지판으로 부착되는 경우가 가장 많았고(58%), 후열와는 대부분이(80%) 제II형이었다.</p></font></span>
Editorial Office
Korean Society of Otorhinolaryngology-Head and Neck Surgery
103-307 67 Seobinggo-ro, Yongsan-gu, Seoul 04385, Korea
TEL: +82-2-3487-6602    FAX: +82-2-3487-6603   E-mail: kjorl@korl.or.kr
About |  Browse Articles |  Current Issue |  For Authors and Reviewers
Copyright © Korean Society of Otolaryngology-Head and Neck Surgery.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in m2community
Close layer
prev next